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삼 천 포

Baseball 2008. 4. 23. 16:52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기저기 MLB팬이라면 모르는 분들이 없는 소식이지만, 그래도 명색이 애틀팬이자 스몰츠팬으로서 그냥 넘어갈 수야 없지요. 작년 절친 탐 글래빈의 300승 즈음의 인터뷰에 스몰츠는 "왜들 그리 숫자에 집착하느냐? 300승에 뭔 의미가 있다고.."라고 친구의 대기록을 폄하(?)하며 본인은 숫자, 기록 나부랭이에 큰 의미를 두지 않는 대인배임을 강조했지만, 스몰츠도 어쩔 수 없는 사람이었습니다. 오늘 경기 후 인터뷰에 "오늘 비록 졌지만, 평생 잊지 못할 기억이 될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대기록 달성을 축하해주는 사람들이 참 많았는데요. 처음엔 테드 터너(前애틀랜타 구단주)가 와서 축하해주는 줄 알았는데, 여러번 확인해 본 결과 레오 마조니(前애틀랜타 투수코치)였습니다. 1979년부터 2005년까지 애틀랜타의 투수코치로 있으면서 소위 사이영 트리오를 주물렀던 할아버지죠. 아마 위 캡쳐사진 인화해서 동네 마실나가며 "스몰츠 내가 키웠어"라고 할 것 같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미 컵스에서 사이영상을 받고 FA로 애틀에 온 매덕스, 가르치다 가르침을 당할 것만 같은 글래빈과 달리 타미존 수술, 마무리 전환, 선발 복귀를 비롯해 숱한 부침을 겪은 스몰츠이기에 애정이 남다를만도 할 것 같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또다른 절친 그렉 매덕스도 축하의 인사를 잊지 않았습니다. 스몰츠가 경기가 끝나고 핸드폰을 보니 문자메시지를 보냈더랍니다. "넌 삼진 잡을 때마다 머리카락이 빠진겨. 이젠 다 빠졌구나 ㅋㅋㅋ"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보다 스몰츠를 더 좋아하는 사람이 있는데요. 바로 애틀의 포수 브라이언 맥캔입니다. 애틀랜타 토박이인데다 데뷔 전까지 애틀랜타 팬클럽 회장에, 스몰츠의 열혈팬이었지요. 프로 데뷔 역시 자니 에스트라다가 주전 포수이던 시절, 스몰츠의 전담 포수로 데뷔했지요. 그리고 오늘 3000K의 포수..오늘 3000K 때 스몰츠보다 3000K를 더 좋아한 사람도 아마 맥캔이지 않을까 싶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토록 언론에서 사상 "16번째 3000K 클럽 가입"을 외치고 있지만, 바비 칵스 감독은 스몰츠의 3000K에 대해 한 말씀 해주시라고 하자, "이번 스몰츠가 사상 첫 3000K 맞죠?"라며 짤막하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절친 글래빈은, "아 ㅆㅂ 저색히는 왜 이리 힘이 남아돌지"라는 역시 짤막한 인터뷰로..(진짭니다!)











스몰츠 타석 등장 음악. 썬더스트럭이 마치 쐄천(3000)처럼 들린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재미있는 수치 놀이를 하나 해보자면 햄토리의 통산 탈삼진 숫자는 1272개. 애틀에서 연평균 70개의 삼진을 잡았으니, 앞으로 은퇴할 때까지 애틀에서 뛴다는 참혹한 상상을 하자면, 앞으로 24년을 더 뛰어야 3000K 클럽에 가입할 수 있다.

Trackbacks 0 : Comments 12
  1. BlogIcon 내사랑매니 2008.04.23 19:12 Modify/Delete Reply

    완전 축하합니다.몰츠형

  2. BlogIcon kkongchi 2008.04.24 00:01 Modify/Delete Reply

    3000K라니.. 대단합니다. 그리고 글래빈의 인터뷰는 정말인가요? ㅎㅎ

  3. BlogIcon BigTrain 2008.04.24 10:54 Modify/Delete Reply

    햄튼의 탈삼진 숫자가 의외로 적은 편이네요. 콜라-애틀 포함해 근 6, 7년을 날려먹긴 했지만...

    그나저나 갖가지 고난을 이겨내고 커리어 후반으로 갈수록 빛을 뿜어내는 스몰츠는 정말 대단합니다. ^^

    • BlogIcon 춘듣보 2008.04.24 11:22 신고 Modify/Delete

      그쵸. 곡절이 많았기에..더욱 값진 것 같습니다.
      햄토리는..그만 놀려 먹고 싶은데..
      어여 건강을 되찾길..-_-+

  4. BlogIcon 에라이 2008.04.24 23:43 Modify/Delete Reply

    이제 남은건 250승 채우시고 HOF 첫해 입성으로 가는겁니다. 그나저나 맥캔 좀 귀엽네요

  5. BlogIcon NewAce조바 2008.04.25 12:19 Modify/Delete Reply

    판타지에서 뽑았지만 이 정도로 잘 해줄 준 몰랐는데
    정말 스몰츠는 최고입니다.
    마스터옹이나 글래빈옹은 얼굴을 보면 나이 들었다는게 보이는데
    스몰츠옹은 예나 지금이나 정말 미남..

  6. BlogIcon 턴오버 2008.04.26 12:02 Modify/Delete Reply

    맥캔에게 그런 사연이 있었군요.

    마조니에게도, 맥캔에게도 감격적인 순간이었을듯 싶네요.

    스몰츠 3000K 축하합니다!

    • BlogIcon 춘듣보 2008.04.26 16:40 신고 Modify/Delete

      맥캔도 그렇고 그외 프랭코어, 져젼스 등 입단 전 애틀 광팬이었던 선수들이 몇 더 있죠. 참 부러운 녀석들..ㅎㅎ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