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은퇴' 켄 그리피 주니어, 미니홈피 화제!

Baseball 2010. 6. 4. 00:59

[MLB리포트 춘듣보 기자] 아름다운 스윙으로 90년대 MLB를 주름잡았던 the kid.. 켄 그리피 주니어가 이틀 전에 은퇴한 가운데 인터넷 상에 그의 가상 미니홈피가 화제다.

한 네티즌이 그리피의 가상 미니홈피를 인터넷 상에 올렸다. 이 가상 미니홈피의 대문 글에는 '내 손자 이름은 켄 그리피 주니어 주니어 주니어' 라며 불같은 개그로 슬픈 은퇴 분위기를 없애보려는 반어적인 표현이 눈길을 끌었다.

그리피의 주변인물들이 남긴 '일촌 평'은 웃음을 자아내는 대목. '타격폼을 따라한거 아님ㅎㅎ'이라고 남긴 前 한화 이글스 용병 데이비스, '켄 그리피 주니어..정말 대단한데..정말 좋은데..어떻게 설명할 방법이 없네..직접 말하기도 그렇고..'라는 산수유 사장님의 일촌평 등 주변인물들의 솔직한 문구들이 유머감각을 발휘했다.

이를 본 네티즌은 "너무 웃기다. 센스 만점!" "이거 시리즈로 나오면 좋겠다"라는 등 재미있는 반응을 내놓고 있다.

22년간의 MLB 선수생활을 마친 그리피는 통산 홈런 630개 (역대 5위), 통산 타점 1836 (역대 14위), 한 차례 정규시즌 MVP (1997년), 13번의 올스타전 선발, 1990~1999년까지 10년 연속 골드글러브 수상에 빛나는 기록을 남겼다.

Trackbacks 1 : Comments 3
  1. BlogIcon 춘듣보 2010.06.04 15:02 신고 Modify/Delete Reply

    켄 그리피 주니어..소위 박찬호세대..에게 있어, 최고의 MLB스타를 꼽자면 언제나 세손가락안에 꼽히는 선수가 아닐까 싶습니다. 그의 전성기적 플레이를 그렇게 많이 보지는 못했지만, 그래도 그의 아름다운 스윙들을 조금이나마 볼 수 있어서..이렇게 돌아보니 행복하네요.

    유독 올해들어 90년대 스포츠 스타들이 종목 불문하고 막 은퇴하는 것 같습니다..뭐 해마다 이렇게 떠나갔을테고, 저는 이제야 이렇게 허전함을 느끼기 시작하는 시점이 되어서 이러는진 몰라도 말이죠.. SES, 핑클에 열광하던 제가 소녀시대, 원더걸스, 카라, F(x), 티아라, 시크릿..(아 끝도 없을 것 같네요ㅋ) 등에 열광하고 있으니..뭐 사실 그리피의 공백도 또다른 스타들이 나와서 메꾸겠죠..뭐 이렇게 씁쓸한 미소로 고개 끄덕이며 넘길수도 있겠지만, 그리피는 NBA의 페니 하더웨이처럼 모든 MLB팬들에게 아픈 손가락으로 남지 않을까 싶습니다.

    그리피 스윙..누구나 한 번 쯤은 따라해보지 않았을까요..? ㅋㅋ



    가지마 가지마 젭알...뉴뉴

  2. N.Feliz 2010.06.09 22:09 Modify/Delete Reply

    그리피는 작년에 은퇴했으면 딱 좋았을텐데 좀 아쉽긴 허당.



    내가 어릴땐 라이벌팀 타자라 싫어하기도 했는데 막상 은퇴한다니 많이 아쉬웠음.더 아쉬웠던건 커뮤니티에서의 반응이었고


    다시는 좆간지 스윙과 환한미소를 볼순없겠지만 그래도 명예로운 기록은 남으니까...

  3. BlogIcon Austin3:16 2010.06.24 23:20 Modify/Delete Reply

    아버지와 아들이 백투백을 날리는 미담스런장면.

Write a comment